가정사역은 무엇인가요?

‘절벽아래 엠블런스가 아니라 절벽위의 울타리가 되겠습니다’.

하이패밀리의 사역철학이었습니다. 가정사역은 가정이 심각하게 파괴되기 전에 건강하게 세워가는 예방사역입니다, 세상적 가치와 맞서 가정을 말씀의 토대위에 세워가는 소그룹 말씀사역입니다. 행복에 몰두하다보면 불행해질 겨를이 없습니다. ‘가정의 천국, 천국의 가정’을 이루는 현장이기도 합니다.

자립형 가정사역은 무엇인가요?

가정사역이 시작된 지 30여년.

한국교회 가정사역은 의뢰형에서 자립형으로 나아가면서 획기적인 전환점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자립형 가정사역이란 교회가 자체 조직, 강사,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어서 스스로 가정사역을 시행하는 형태를 말합니다. 1년에 한 두번 외부강사초청 행사가 아니라 생애주기별 발달단계를 따라 구성된 가정행복사이클 10을 교회 내 도입함으로 체계적, 조직적, 전문적, 지속적, 장기적으로 성도들의 가정을 건강하게 세워갑니다.

왜 교회가 직접 자립형으로 진행해야 하나요?

성도들의 가정이 심각하게 파괴되어 가정사역을 절실히 필요로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이패밀리가 2016년 전국 603개 교회 사역자를 대상으로 ‘한국교회 가정사역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가정사역이 필요 없다고 응답한 사람은 단 한명도 없을 정도로 교회 내 가정사역의 필요성은 절대적이었습니다. 1년에 한 두번 외부강사를 초청하는 일회성 행사로는 더 이상 감당할 수 없습니다. 초청된 강사가 떠나고 나면 교회는 할 수 있는 것이 아무것도 없습니다, 성도들의 가정은 그대로 방치되어 있습니다. ‘더 이상 피할 수 없는 가정사역, 언제까지 맡길 것인가?’ 목회는 목양이며 가정사역은 목양사역입니다. 가정을 돌보지 않고 성도를 돌보는 일은 불가능합니다. 그 누구도 목양을 외부에 맡기지는 않습니다.

설문결과 자세히 보기

자립형 가정사역은 이제는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시행할 수 있을까요?

자체 조직, 강사, 콘텐츠를 준비하면 지금 즉시 시행할 수 있습니다.

이제 심방전도사, 교육전도사, 찬양사역자, 상담사처럼 교회 내 가정사역사가 새로운 직책으로 자리잡아가고 있습니다. 본원은 교계 최초의 가정사역 전문가 양성기관으로 1996년 개소한 이래, 이미 3,000여명의 정예화된 전문가를 배출해왔습니다, ’하이패밀리의 모든 것을 전수한다‘ ’배우면서 사역한다‘를 모토로 가정사역사를 배출하기 위한 모든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통합, 융합, 전인을 키워드로 가정사역과 신체심리학이 만나 자립형 가정사역을 선도할 21세기형 전문가를 준비시킵니다.

자립형 가정사역, 잘 할 수 있을까요?

교회규모와 상관없이 잘 할 수 있습니다.

가정사역은 전문성을 요구하기 때문에 지금까지 한국교회는 전문가에게만 의존하며 섣불리 덤벼들지 못했지만, 교회도 전문성만 갖춘다면 자신감을 가지고 얼마든지 성공적으로 시행할 수 있습니다.

하이패밀리는 2019년 2월, 국민일보와 공동기획으로 자립형 가정사역을 시행하는 총 104개 교회를 대상으로 ’한국교회 자립형 가정사역 실태‘에 대해서 조사하였습니다.

그 결과, ‘매우 만족’이 46%, ‘만족’이 47%로 매우 높은 만족도(93%)를 보여주었으며 불만족은 단 한 명도 없었습니다(0%).

그 이유는 첫째, 본 교회 사역자들에 대한 친숙함과 편안함(38%), 둘째, ‘가정에 문제가 생길 경우 교회 내에 언제라도 도움 받을 프로그램이 있다는 안도감’과 ‘전문기관에서 전문적으로 전수받은 프로그램의 전문성과 고수준’이 각 28%였습니다.

성도들은 외부강사에 의존해야 하며 상시 도움을 받을 수 없는 의뢰형 가정사역보다는 본 교회가 직접 진행하는 자립형 가정사역을 훨씬 더 선호함을 알 수 있습니다.

자립형 가정사역 시행 만족도
자립형 가정사역 시행 만족도에 대한 이유
설문결과 자세히 보기

자립형 가정사역을 시행하고 있는 교회 및 기관은 어디 있을까요?

2019년 현재 수많은 교회들이 의뢰형 가정사역에서 자립형 가정사역으로 성공적 전환을 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사례는 청란교회와 인천하나비전교회입니다. 청란교회는 하이패밀리가 2년 전에 가정사역을 통해 ‘건강하고 행복하고 성숙한 교회’를 꿈꾸며 개척한 교회입니다. 인천하나비전교회는 자립형 가정사역의 대표적인 대형교회 모델입니다.

그 외 교회와 기관은 다음과 같습니다.

교회 및 기관명 담당자
가정경영연구소 강학중 소장
거룩한씨 성동성결교회 오복순 전도사 | 가정사역 담당
구로제일교회 최길묵 담임목사∙임영해 사모
금란교회 김미례 전도사∙함성애 집사 | 가정사역 담당
꿈마을엘림교회 김영대 담임목사∙한수은 사모
남현교회 염원희 전도사 | 가정사역 담당
대구부광교회 강수아 전도사 | 가정사역담당
마산삼일교회 부설 가정사역센터 파밀리온 정상률 담임목사
분당한신교회 손소학 전도사 | 가정사역 담당
산내들교회 함수경 담임목사
상사마륜교회 박성열 담임목사∙황민아 사모
새능력교회 이순언 사모 | 가정사역담당
새생활침례교회 엄태일 담임목사
서울미아동교회 신애일 사모 | 가정사역담당
서울반석교회 이상영 장로 | 가정사역위원장
서울순복음교회 양숙희 사모 | 가정사역담당
성현교회 박형준 집사∙유상옥 집사 | 가정사역 담당
송우교회 임재숙 권사 | 전 가정사역위원장
수원보배로운교회 류철배 담임목사∙홍승연사모
아름다운 꿈의교회 박미숙 사모 | 가정사역담당
안산제일교회 강태신 목사∙정희숙 사모 | 가정사역 담당
양서중앙교회 최보영 사모 | 가정사역 담당
에벤에셀교회 김혜경 사모 | 가정사역 담당
에파타 해피홈센터 노영희 원장
옥산교회 정태현 담임목사∙황성주사모
인천동광제일교회 김유진 사모 | 가정사역 담당
인천동수교회 고혜리 사모 | 가정사역 담당
잠실제일교회 김성미 목사 | 가정사역 담당
제자들교회 장은희 사모 | 가정사역담당
진해동부교회 부설 행복한 가정사역원 김기해 담임목사∙신애숙 원장
춘천중앙감리교회 권한나 권사 | 가정사역위원장
평광교회 권오성 목사 | 가정사역디렉터
하나교회 신종희 전도사 | 가정사역담당
하나비전교회 부설 해피하우스 가정사역원 김종복 담임목사∙김명옥 원장
하늘담은교회 부설 힐링컴플렉센터 오창효 담임목사∙한성주 원장
향기교회부설 가정세움센터 '숨' 김창영 담임목사∙김소정 원장
화목한 교회 이지연 사모 | 가정사역담당
황산감리교회 고영재 담임목사∙배태성 사모
흑석교회 부설 서산 한아름센터 문기원 담임목사∙박선의 원장
자립형 가정사역을 시행 한 이후 교회 내 나타난 가장 큰 변화에 대해 질문한 결과

자립형 가정사역을 통해 얻게 되는 효과는 무엇입니까?

성도들이 달라졌습니다. 그리고 교회가 성장했습니다.

’한국교회 자립형 가정사역 실태조사‘결과에 의하면, 자립형 가정사역을 시행한 후 교회 내 나타난 변화로는 ‘성도들이 밝고 건강하고 행복해졌다’ 48%, ‘교회에 적응하지 못하던 성도들의 교회참여도와 헌신도가 증가했다’ 21%, ‘3040세대의 교회 정착률이 높아졌다’ 16% 순이었습니다. 이 외에도 이혼위기가정이 줄어들고, 지역사회와의 연계를 통한 전도의 통로가 되고 있습니다.

가정사역을 통한 건강하고 행복해진 성도들의 질적성숙은 한국교회가 당면한 양적성장의 한계를 뛰어넘을 수 있는 돌파구가 될 수 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자기중심적이고 가족중심적인 3040세대에 대한 한국교회의 가장 큰 고민이 가정사역을 통해 해결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지역주민과의 연계를 통해 양적성장을 이루어 낼 수 있습니다.